[후기왕 이벤트] 매주 찾아오시는 희망나눔 유*숙 관리사님, 감사해요:)

작성자
김선희
작성일
2020-06-04 17:16
조회
226
 

개시 URL :

https://m.blog.naver.com/headsee/221989981605

 

https://cafe.naver.com/sdfsfdsdf1/460650

 

 

결혼을 하고 출산을 하면서 가장 힘들었던게 일과 육아를 병행하는거였거든요. 임신 사실을 알고 나서도 일을 쉴 수 없는 경제적 상황도 있었지만, 제 커리어를 위해서라도 경력 단절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는 생각이 커서 지금껏 계속 직장 생활을 해왔고, 아이가 9살이 된 지금도 저는 워킹맘이에요.

사실 대한민국 워킹맘이라면 누구나 겪는 과정 중에 하나이겠지만.. 저처럼 친정이나 시댁 부모님 도움 없이 아이를 키우면서 직장생활을 해나가고 또 살림까지 완벽하게 해내는 슈퍼우먼은 주변에서도 보기 드물거든요.
그러다보니 그때부터 두마리의 토끼를 완벽하게 다 잡기는 어렵다는 결론을 제 스스로 내리면서 그때부터 집안 살림은 손을 놓기 시작했던거 같아요ㅠㅠ

아직 저희 아이가 초등학교 저학년이다 보니 엄마 손길이 필요한 부분들이 많아서 아침 일찍 일어나서 출근 준비하면서 아이 케어부터 아침 챙기기, 그리고 학교 보내고 제가 출근하고 나면 아침의 전쟁 같은 시간이 지나고 다시 회사 일과로 바쁜 일상을 보내고 지친 몸을 이끌고 아이를 픽업해서 집에 오면 집안 살림은 엄두 조차 나질 않고 아이 저녁이랑 간식 챙겨주고, 숙제 봐주고 씻기고 재우면 제 몸은 녹초가 되곤 했거든요..

모든 집안일을 주말에 몰아서 하다보니 아무래도 여기저기 부족한 부분이 많았죠.. 주말에 집안 행사가 있거나 평일에 같이 시간을 보내주지 못해 미안한 마음에 아이와 함께 나들이, 여행이라도 다녀오는 주에는 집안일을 아예 못하거나 정말 급한 세탁이나 간소하게 정리, 정돈만 대충 겨우 겨우하면서 지내왔던거 같아요..

그렇게 몇년을 지내다보니 쳇바퀴 굴리듯 매일 같은 일상이 반복되고 지쳐갔던 어느 날..

여느 날과 다름없이 아이 학교 등교길에 우연히 부천시 여성복지회관에서 워킹맘 가사지원서비스 플랜카드를 보게 되었는데  정말 저 같은 워킹맘에게 너무도 절실했던 복지 서비스라 반가워서 바로 문의 전화를 드렸고, 희망나눔 사회적 협동조합 가사 담당 직원분의 친절한 신청 안내 도움을 받아서 구비 서류를 준비하고 그렇게 첫 가사 지원 서비스를 받게 되었어요.

서비스 전에 관리사님과 스케줄 조정, 그리고 서비스에 필요한 물품 등을 전달 받고 준비하면서 이런 가사 지원 서비스를 받게 되었다는 사실에 정말 행복했던거 같아요.

그렇게 첫 서비스를 받고 퇴근해서 집에 도착한 순간! 저는 제 눈을 의심했어요! 진짜 여기가 우리집이 맞나 싶게 180도 바뀐 모습이 신기하기만 했거든요+_+

저희 아이도 집에 들어서자마자 "엄마! 우리집 정말 깨끗해졌어요~!"하는데 이만큼 관리해주시느라 고생하셨을 유*숙 관리사님께 진심으로 죄송하기도 하고, 또 너무나 감사하더라구요.

사실 저희 집이 30평대 20년 다 되어가는 노후화된 아파트다보니 큰 기대를 안했었는데 전문가의 손길이 닿으면 이렇게 오래된 집도 변할 수 있다는 사실이 그저 놀랍기만해요.

집안 구석 구석 유*숙 관리사님의 손길이 닿아서 쾌적해진 저희 집 한번 보실래요?^^

친정 가족들이 저희 집에 놀러오시더니 어쩜 이렇게 관리사님 본인 집처럼 신경써서 관리를 해주시는지 정말 추진력 대단하신 분이신거 같다고 칭찬 일색이셨어요.

기존에 주방 살림이 넘쳐나서 정리, 정돈이 안되던 주방 살림은 제 자리를 찾아서 각이 잡혀있고 특히 수납장 별로 어떤게 있는지 한 눈에 보기 좋게 되어 있어서 씽크대가 완전 환골탈태했어요.

제가 평소 아이와 함께 만드는 베이킹에 관심이 많고, 좋아해서 베이킹 도구 같은 자잘한 설거지가 많은 편인데 하나하나 세척해서 정리, 정돈까지 말끔하게 해주셔서 쓰기 편하구요.

정신없이 아침, 저녁으로 요리를 하다 보면 조리하는 조리 도구나 에어프라이어기, 전기밥솥 이런 것들 세척하지 못하고 그냥 방치해둔 경우가 많았는데 이 부분까지 세심하게 챙겨서 세척에서부터 건조까지 말끔하게 해주시니 세상 편하게 다음 식사 준비시에 바로 사용할 수 있어요.

가장 감동이였던 부분이 제가 별도로 말씀 드린 적이 없었는데 세탁기 세탁조와 필터까지 신경써서 청소해주셔서 제가 별도로 손을 대거나 할 일이 없게끔 해주신다는 점이였어요.

아무래도 아이가 있다보니 아이 옷이나 수건 등을 세탁할 때마다 그 부분이 가장 신경쓰이고 그랬었는데 이제는 정말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게 되서 정말 너무 좋아요!

사실 집안일이라는게 해도 해도 끝이 없는게 집안일인데 늘 오실 때마다 커텐으로 가려진 창틀 부분에 쌓인 먼지까지 제거해주신걸 보고 얼마나 노고가 많으셨을지 가늠이 안될 정도에요. 창틀은 입주 청소 당시에만 하고 그 이후에는 전혀 신경을 못썼던 부분이라 감동이였어요ㅠㅠ

이렇게 일주일에 한번씩 오셔서 저희 집 깨끗하게 관리해주시니 워킹맘인 제 일상에 단비와 같은 주말 휴식 시간이라는게 주어져서 얼마나 편한지 몰라요~

힘든 집안일에서 벗어날 수 있게 되다보니, 아이와 함께 할 수 있는 시간도 늘어나고 회사에서 업무 능률도 올라서 가사 지원 서비스로 삶의 질 자체가 달라졌답니다^^

매주 금요일마다 저희 집 관리해주시면서 늘 가사 관리 서비스는 어떠셨는지, 아이랑 지내면서 불편한건 없는지 혹여나 관리가 미비하거나 더 관리가 필요한 부분이 있으시면 편하게 말씀해달라고 얘기해주셔서 감사드려요♡

친정엄마처럼 세심하게 신경써서 관리해주시는 유*숙 관리사님! 제겐 마치 관리사님이 우렁각시와도 같은 존재시거든요^^ 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소중한 인연 이어나갔으면 해요~
전체 8

  • 2020-06-05 13:50

    감동글 잘 읽었습니다. 처음에는 장문의 글로인해 어디서부터 읽어야 할까 고민하다가 글이 너무 재미있어서 시간이 가는줄 몰랐네요. 맘님이 올려주신 글에 너무 큰 공감이 가서 당장 가사 도우미 신청을 해야할것 같아요. 좋은 후기글 감사합니다.


    • 2020-06-05 13:57

      추진력 대단하시다는 얘기에 팍 꼿히네요~ 직장 다닌다는 핑계로 우리집에 정리 안된 살림들을 보며 이제나저제나 하며 미루고 있었는데, 오늘은 저를 위해 선물한다는 마음으로 가사이모님 의뢰해 보렵니다^^


      • 2020-06-18 10:53

        자세한 후기글로 가사도우미 이용에 안심이 되었어요. 혹여나 이상한 사람이 오면 어찌하나 많이 걱정이 되었는데 부천나눔가사 업체에서 믿을만한 가사도우미를 보내주시는 듯하여 신뢰감이 생기네요. 일과 가사일을 함께 하느라 사실 힘이 부친것도 사실이거든요. 일주일에 한번 가사관리사님이 오셔서 마법을 부려주신다면 또 앞으로 나아갈 수 있는 힘을 얻을 수 있을것 같으네요. 자세한 후기글 감사합니다.~^^


        • 2020-06-18 20:14

          훈훈 해지는 글 잘보고 갑니다~^^


          • 2020-06-18 20:46

            마음이 따뜻한 분 이신가봐요 칭찬을 감동적으로 적어주셔서 감사 감사 하네요 좋은 일이 많기를 기원할께요


            • 2020-06-18 21:36

              워킹맘에게 큰위안과 희망을 준 좋은 관리사님을 맛난 것 같군요! 앞으로도 관리사님과 워킹맘 김선희씨 가족모두 건강과 행복이 충만하기를 빌어봅니다 희망나눔 사회적협동조합에도 응원과 앞으로 꾸준한 활약 부탁해요 김선희씨 글을 참 잘쓰시네요~~ 유관리사님과 워킹맘의 소중한 만남을 축하드려묘...


              • 2020-06-19 10:20

                작성자님의 글을 읽고 가사 도우미 신청을 하였습니다. 항상 일과 가정일에 치여서 힘들어도 내집안의 지져분한 모습을 다른사람에게 보인다는것에 항상 자신감이 없어서 가사 도우미 신청을 못하였는데, 작성자님의 글을 읽고 용기를 내보았습니다. 우선 부천 여성회관에 서류를 신청을 해놓았습니다. 지금은 대답을 기다리고 있는데, 이용가능 대상자가 되어서 작성자님처럼 깨끗한 저희집을 보고 싶습니다~^^


                • 2020-07-21 17:42

                  퇴근하고 집으로 가면 또 출근인듯 기다리는 가사노동...그래서 어떤 땐 퇴근이 싫을 때가 있기도 해요...
                  근데 이렇게 도움을 받는다면 큰 힘이 될것같아요
                  가사관리사님 도움이 필요합니다...무슨일이든 전문가에게로 맡기자요~~~